뜨겁게 마셔도 좋고 시원하게 마셔도 좋다. 물처럼 수시로 마실 수 있어 건강에 더욱 좋은 차들만 모았다.

1.기분 전환에 효과적인 과일 허브차

과일 허브차는 기분 전환 효과가 탁월하며 비타민이 다량 함유되어 환절기 감기 예방과 피로 해소, 스트레스 회복에 도움이 된다. 말린 과일과 허브를 이용할 경우 과일 맛이 우러나는 데 시간이 걸리므로 뜨거운 물에 8~10분 정도 충분히 우리고, 찬물에 우릴 때는 냉장고에 하루 정도 넣어두었다가 마신다. 생과일과 생허브를 이용할 때는 찬물에 적당량을 우려 바로 마셔도 무방하다. 단. 좀 더 깊은 맛과 향을 얻으려면 뜨거운 물로 우린 다음 얼음이나 찬물을 섞어 마시는 것이 좋다.

2.여성 질환을 치료하는 재스민

재스민차는 여자들을 위한 차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월경불순 개선은 물론 생리통이 멎게 해준다. 재스민은 모유를 촉진시키는 효과가 있어 산모들에게 좋으며, 기분이 다운되고 편두통이 있거나 스트레스가 많은 직장인, 수험생, 주부들의 머리를 맑게 해준다. 또한 몸속의 기름기를 걸러내는 효과가 있어 기름진 음식을 섭취했을 때 마시면 좋다. 물은 체온보다 약간 낮은 20~25°C 정도가 적당하므로 냉장고보다는 실온에 두고 하루에 7~8잔 마시도록 한다.

3.항암 효과 탁월한 보이차

보이차는 꾸준히 마시면 다이어트 효과가 있는 것은 물론 암과 고혈압을 예방하고, 폴리페놀과 카테킨 성분이 노화를 억제하며, 성질이 따뜻하고 순해 위를 튼튼하게 해주는 효능이 있다. 특히 숙변 제거 효과가 탁월해 변비로 고생하는 여자들에게 인기 있는 차로 손꼽힌다. 보리차처럼 주전자에 2㏐정도의 물을 끓이다가 불을 끄고 5~6g의 보이차를 넣어 10분 정도 우려 마신다. 보이차는 얼음이나 찬물을 넣지 말고 바람이 잘 통하는 그늘진 곳에서 식혀 마시도록 한다.  

4.몸이 가벼워지는 마테차

식욕을 억제하고 지방 분해를 촉진하는 성분이 들어 있어 체중 조절 효과가 탁월하며, 풍부한 사포닌 성분이 체내 면역력을 증진시켜 환절기 질환 예방에 효과적이다. 피로를 덜어주며 스트레스에 대한 저항력도 높여준다. 다만 마테차에는 소량이지만 카페인이 함유되어 있어 임신부나 어린이들은 피하는 것이 좋다. 뜨거운 물 400cc에 4g의 마테를 넣어 4~5분간 우려 마신다. 마테는 너무 뜨거운 물에 우리면 유효 성분을 잃게 되므로 한김 식힌 물(80℃ 정도)을 사용하고, 차게 마실 때는 분량보다 적은 양의 뜨거운 물에 우린 뒤 얼음이나 찬물을 더해 물처럼 마신다.

5.노화 방지를 위한 루이보스

루이보스는 활성산소를 제거하는 항산화 효과가 탁월해 노화를 방지하는 차로 널리 알려져 있다. 특히 매일 물처럼 꾸준히 마시면 여러 종류의 알레르기 및 아토피성 피부염 개선, 소화 기능 촉진 등의 효과를 볼 수 있고, 미네랄이 풍부하게 함유되어 활력 증진 효과가 탁월하다. 400cc가량의 끓인 물에 4g의 루이보스를 넣고 5~10분간 우려 마시는데, 보리차처럼 큰 주전자에 넣고 팔팔 끓여 수시로 마셔도 좋다. 차게 마실 때는 분량보다 적은 양의 뜨거운 물로 우린 뒤 얼음이나 찬물을 더해 마신다.

6.기관지에 좋은 도라지차

폐의 열을 내려주고, 기관지에 좋아 기침이 멎게 하는 것은 물론 목이 붓고 통증이 있을 때도 도움이 되며, 진통 해열 작용도 있다. 가슴이 답답한 것을 풀어주고 농혈을 제거하며 기혈을 보강하는 효과도 있다. 주전자에 1㏐물을 붓고 말린 도라지와 감초를 10g씩 함께 넣어 끓인다. 끓기 시작할 때 불을 줄이고 약한 불에서 10분 도 더 끓인 다음 도라지와 감초는 내고 식혀서 물처럼 마시면 된다. 도라지의 쌉싸래한 맛이 싫다면 감초를 조금 더 넣고 끓여도 된다.

7.혈액순환에 도움을 주는 메밀차

메밀은 오래전부터 고혈압이나 중풍 예방 식품으로 손꼽혀 왔다. 혈액순환에 도움을 주는 루틴과 필수 아미노산 및 비타민B 가 풍부하게 함유된 저칼로리 기능성 식품으로 다이어트에도 효과적이다. 활성산소를 억제해 성인병도 예방해준다. 다만 메밀차는 성질이 차가워 손발이 차거나 평소 몸이 찬 사람은 피하는 것이 좋다. 주전자에 2㏐의 물을 끓이다가 불을 끄고 3~4g의 메밀차를 넣어 10분 정도 우려 마신다.

8.간 해독에 효과적인 오미자차

오미자차는 간 해독 작용을 도와 비뇨기를 활성화시키고 술독을 풀어주며 소화를 촉진해 내장 기능을 강화한다. 심혈관 질환이나 수족 냉증 개선 효과도 탁월하다. 또한 가래와 기침을 개선해주며 밤에 땀을 흘리거나 몸이 허약한 사람들의 체력 증진에도 도움이 된다. 물 2㏐에 오미자 10g을 넣고 냉장고나 실온에서 12시간 정도 우려 냉장 보관하면서 수시로 마신다.

진행_박미란 기자 | 사진_유승진(프리랜서) | 참고 도서_ < 건강 약차 > (이너북) | 제품 협찬_타바론( www.tavalon.co.kr), 하늘다원(www.skytea.net)

Posted by 한글사랑(다향)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저의 일상을 통해 사람사는 이야기와 함께, 항암 관련 투병기록 및 관련 정보 공유를 통해 치유에 도움이 되고자 합니다.
한글사랑(다향)

공지사항

Yesterday193
Today27
Total1,538,183

달력

 « |  » 2023.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