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는 스크린 골프를 할 때면 드라이버. 아이언 잘 쳐놓고는 마지막 퍼팅으로 스코어를 망치곤 합니다. 그래서 스크린 골프를 즐겨하지는 않지만 간혹 어쩔 수 없이 함께 해야 할 때가 있지요.

오늘도 친구와 함께 치면서 쓰리퍼팅에 포퍼팅까지 퍼팅으로....
애초 두세달에 한번 정도 치는 스크린골프라 애써 퍼팅을 무시하고 신경쓰지도 않았는 데 이래서는 안되겠다는 생각에

오늘은 스크린 퍼팅 라이 읽는 법을 인터넷에서 찾아 보았습니다.  여기서 익힌 비결을 현장에서도 적용해 보려고 합니다.

여기서 읽힌 라이 읽는 방법을 적용해보니 거의 맞는것같습니다.
퍼팅거리는 제퍼터의 길이를 2 미터로 보면 거의 맞더군요.
가까우면 끊어치듯. 15 M이상은 퍼터도 앞으로 길게 보내주어야... .
퍼팅모션을 읽어내니까!


[스크린 퍼팅라이 읽는 밥]

스크린 골프, 그린에서 남은 거리 5미터, 왼쪽으로 5컵 정도 보라면,

5컵은?? ㅣ = 108미리 x 5 = 54센티

  ( 변경 1컵은 16.7 CM 이기에 5 컵은 16.7 * 5 = 83 CM )


스크린 퍼팅하는 매트의 길이가 1미터.
하지만 공을 가운데 놓고(공 올라오는 지점과 동일 지점) 치면 매트 끝까지는 50센티.

5미터가 50센티로 줄었으면 10분의 1로 줄음. 따라서, 매트선에 공을 놓고 그 선 끝 왼쪽 5.4센티 지점을 보고 퍼팅하면 땡!

근데 거리가 10미터, 5컵이라면 길이가 50센티의 20배이므로 보고 칠 거리는 54센티의 20분의 1 = 2.5센티 왼쪽으로 치면 끝.

거리가 2미터, 왼쪽으로 5컵 = 2미터는 50센티의 4배. 즉 54센티의 4분의 1 = 16센티 왼쪽으로 치면 끝.

그런데 간혹 이런 맨트에 당황스럽죠
남은 거리 5미터, 오른쪽으로 한클럽 정도 봤습니다.

한 클럽은 퍼터를 얘기하는 것이기에. 보통 퍼터 길이는 34인치 내외이니 약 1미터.  그럼 10분의 1 오른쪽으로 치면 되니 매트 선 오른쪽 10센티 보고 치면 땡.

10미터 남았는데 한클럽 보라면, 5센티 우측으로 치면 땡.

# 한 클럽보다 더 봤습니다.  이땐 알아서 치세요.

# 계산이 빨리빨리 안된다고요? 대충하세요. 돈으로 막아야죠.

라이 계산 공식은 이렇습니다.
16.7  x (컵수) / (남은거리, 미터) / 2
 쉽게 16.7  × 컴수/(남은거리 ×2 )

여기서 16.7 이 어려우니 17 로 바꾸면,

계산식 17 x  컵수 / (남은거리 × 2)

한클럽은 6컵으로 1미터 로 봅니다.

[서역기행] 에서

스크린에서 퍼터때문에 스트레스 받으신분들을 위해 저만의 방식을 공개합니다..

먼저 캐디가 불러주는 라이대로 치는 방법입니다.

약간빠름,매우빠름 동일합니다.

볼은 볼 나오는곳 기준이
오르막 내리막을 계산하기 실제거리 기준입니다.

ㅁ 5m 이내
매트 한칸을 세컵으로 계산하고 한컵이면 1/3 세컵이면 한칸  네컵반이면 한칸반

ㅁ 5m~7m
매트한칸을 네컵으로 계산하고 두컵일때 반칸 네컵일때 한칸

ㅁ 7m 이상
매트한칸을 6컵으로 보고 5m이내의 절반 세컵이면 반칸 여섯컵이면 한칸

참....한 클럽은 제기준으로 6컵으로 계산합니다.

왜냐면 캐디가 5컵까지는 얘기해주는데 6컵부터는 얘기해주질 않아서...근데 대충 맞아요....ㅎㅎ

근데 환장할때는 한클럽 보다 더 봤습니다...라고 하면 멘붕이지요...

그럴때는 무조건 위 기준으로 6컵이상 보세요...생각보다 좀더 많이..그래야 컨시드 받습니다... 


두번째는 거리계산입니다..

스크린에는 그린스피드가 보통, 약간 빠름, 매우 빠름 이렇게 세가지 일겁니다.

보통은 안쳐봐서 패스하구요.

ㅁ 약간 빠름.
실제거리+높낮이를 더해서 치시면 되고

예) 거리 7m   높이 - 0.2(내리막)  => 7 - 2 = 5 m

ㅁ 매우 빠름.
[실제 거리 + (높낮이 * 2 배)] * 70%

예) 거리 7 m  높이 -0.2 (내리막) 일 경우  
 [ 7 + ( - 0.2 * 2 )] * 0.7 = 2.1 m

즉...약간 빠름은 실거리에 높낮이를 +/ -하셔서 치시면 되고
매우 빠름은 높낮이를 두 배로 계산하고 +/- 한 거리에 곱하기 70%정도 치시면 됩니다...

어차피 5 m 이상 되면 홀인보다는 컨시드가 목적이므로 위 방식대로 하시면 쓰리펏 하실 일은 없을겁니다.ㅎ

단...매우빠름에서 내리막이 심할경우 내리막이 처음부터인지 아니면 홀컵 근처에서 내리막인지는 감안하셔야 됩니다. 평지성으로 가다가 홀컵 근처에서 내리막이 심한 경우 위 방식대로 했다간 내리막 못내려가고 포펏을 하실수도...

마지막으로 제 글대로 했는데 안되시면 " 낚였나 보네" 라고 생각하시고 본인이 하시던데로 하시길 권장합니다.


'GOLF'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에이밍과 얼라인머트 그리고 리듬과 템포  (0) 2018.02.22
스윙 피치 엘보 동작  (0) 2018.01.09
전국 노캐디 또는 선택제 골프장  (0) 2017.11.10
벙커샷에 대하여.  (1) 2017.11.05
어프로치 샷 백과... (폄)  (0) 2017.11.03
Posted by 한글사랑(다향)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저의 일상을 통해 사람사는 이야기와 함께, 항암 관련 투병기록 및 관련 정보 공유를 통해 치유에 도움이 되고자 합니다.
한글사랑(다향)

공지사항

Yesterday262
Today184
Total1,526,767

달력

 « |  » 2022.1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