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 11. 2. 23:13 GOLF

어프로치 샷 노하우

인터넷에서 옮겨왔는데 도움이될듯해서..[어프로치 샷 노하우 실전도움방법]

웨지 샷에서 백스핀의 필요성이 갈수록 커지고 있다. 그린은 예전에 비해 훨씬 빠른 데다 경사도 심해졌고 굴려서 홀까지 보낼 수 있는 코스는 점점 줄어들기 때문이다. 최대의 백스핀을 걸려면 잔디와의 접촉을 줄이고 임팩트 구간에서 클럽헤드를 가속시켜야 한다

해답은 다운블로(하향타격)와 피니시를 길게 하는 스윙이다.
백스윙은 짧게, 폴로스루와 피니시는 최대로 가져가야 스윙 내내 클럽헤드를 가속시킬 수 있다. 헤드스피드가 빨라야 볼이 강력하게 깎이면서 많은 양의 역회전이 만들어진다. 반대로 백스윙을 길게, 피니시를 짧게 하면 스윙이 감속된다.
클럽 선택도 중요하다. 그린 주변에서는 반드시 웨지만 고집할 필요는 없다. 특히 굴리는 어프로치를 할 때는 8번이나 9번 아이언이 다루기 훨씬 편하다.

평소에 클럽별로 떠서 가는 거리(캐리)와 착지 후 굴러 가는 거리(런)의 비율을 알아두면 도움이 된다. 볼을 떨어뜨릴 지점과 이후 굴러가는 길을 상상하면서 샷을 하면 실력 향상에 큰 도움이 된다.
퍼팅을 염두에 두고 공략하는 것도 기억해 둔다. 내리막보다는 오르막 퍼트가 남도록 하는 것이다.

● 4단계의 피치 샷 기술
30~50야드 가량의 피치 샷을 정확하게 때리지 못하는 골퍼들은 대체로 기술이 너무 복잡하거나 잘못돼 있다. 가장 흔한 두 가지의 실수는 양팔이 굳어 뻣뻣한 동작이 나오는 것과 백스윙을 너무 길게 하는 것이다. 여기 소개한 4단계 방법이 날카로운 피치 샷을 가능하게 해줄 것이다.

1.셋업= 정상적인 셋업을 하되 양손을 허벅지에 좀더 가까이 위치시킨다. 양팔과 클럽이 몸과 밀접하게 연계돼 있다는 느낌이 든다.

2.손목 꺾기= 몸을 틀거나 어깨를 회전시키지 말고 손목만 뒤로 꺾는다. 샷의 거리가 길면 좀더 꺾고 짧으면 조금만 꺾는다.

3.회전 동작= 단순하게 몸을 앞으로 틀어준다. 그렇게 하면 헤드가 똑바로 볼 쪽으로 내려가면서 하향 구간에서 볼을 먼저 맞히게 된다.

4.자세 유지= 손목을 다시 꺾지 않도록 한다. 양팔을 똑바로 뻗어서 샤프트가 왼팔과 일직선을 이루도록 하면 손목이 꺾이는 것을 막을 수 있다.


[프로들이 말하는 숏게임. 어프로치 비법 노하우]
골프에서 단시간내에 스코어를 줄이는 가장 현명한 방법은 바로 숏게임 연습이라 할 수 있다.

중급 이상의 실력을 갖춘 골퍼라면 풀스윙의 연습시간 보다 숏게임의 연습의 비중을 높히는게 좋다.

숏게임의 중요한 포인트는 거리 감각을 익히는 것인데, 반복적인 스윙 패턴을 몸에 익히는게 좋다.

?김하늘 프로?

1. 핀 앞에 벙커나 해저드, 러프의 함정이 없다면 공을 높게 띄우는 로브샷 보다는 가급적 굴리는 러닝 어프로치샷이 좋다.
- 로브샷은 쇼이고, 러닝 어프로치샷은 돈이다. -

2. 퍼터를 포함한 숏게임에서는 헤드 무게를 느끼는 것이 중요하다.

헤드 무게를 느낀다는 것은 힘을 뺀 스윙을 했다는 의미이고, 그렇게 샷을 하면 토핑이나 뒤땅을 예방할 수 있다.

3. 그린 주변의 샷을 할 때는 손목 사용은 절대 금물이며, 어깨 회전으로 하는 스윙 기술을 익혀야 한다.

4. 여유있는 리듬을 갖고 스윙하며, 거리조절을 백스윙 크기로 하는 것이 편안한 방법이다.

?배상문 프로? 

1. 그린 앞에 턱이 높은 벙커나 해저드가 있으면 공을 당연히 띄어야 겠지만 그렇지 않을 때에는 대체적으로 러닝 어프로치샷을 구사해라.

2. 그린 주변에서는 웨지보다 9번 아이언을 이용하여 퍼트 칩을 하는 것이 더 효과적이다.

3. 그린 근처 숏게임을 할 때는 헤드 무게를 느껴야 미스샷을 방지할 수 있다.

?김경태 프로? 

1. 그린의 경사도와 빠르기를 이해하고 공이 떨어지는 지점을 생각하며 공을 얼마나 정확하게 컨택트 하느냐가 중요하다.

2. 어깨 힘을 빼고 헤드 무게를 느꼈을 때 정확한 공 컨택트 가능하고 거리도 많이 나게 된다.

3. 그린 주위에서는 그립을 평소보다 짧게 쥐고 공을 오른발에 놓은 후 8번 이상의 아이언으로 굴리는 샷이 좋다.

4. 칩샷의 경우 손목을 사용해서는 안되며 다운스윙 때 손목을 쓰는 듯 마는 듯 미끄러지게 임팩트까지 한번의 리듬으로 스윙한다.

?김대섭 프로?

1. 골프채를 잡았을 때 손과 그립 사이에 틈이 없어야 한다.

틈이 있으면 스윙 도중 골프채가 손에서 놀기 때문에 정확한 샷이 어려워진다.

2. 일반적인 샷에서는 훅그립을 잡지만 어프로치 샷을 할때는 뉴트럴 그립을 잡으면 골프채를 다루기 쉽고, 공을 띄우기 편한 이점을 갖는다.

3. 퍼팅 셋업 때에는 양어깨가 지면과 평행한게 가장 좋으며, 체중은 왼발 55%, 오른발 45% 정도로 하는 것이 퍼팅 성공률을 높힌다.


??숏숏게임을 잘하기 위해서 프로들의 보편적인 의견?

1. 공을 띄우기 보다는 가능한한 공을 
굴리는 샷이 정확도를 높힌다.

2. 헤드의 무게를 느끼는 것이 중요하다.

3. 칩샷의 경우 손목 사용은 절대 하면안된다.

4. 그린주변에서는 9번 이상의 아이언으로 퍼트 칩을 하는 것이 좋다.

5. 그립을 평소보다 짧게 잡고 뉴트럴 그립을 선호한다.

6. 손과 그립 사이에 틈이 없어야 한다.

7. 여유있는 리듬을 갖고 자신감 있게 스윙한다면 멋진 결과가 나올 것이다.

골프 스코어를 줄이는 데 가장 필요한 기술은 숏게임이라 할 수 있다.

연습만이 살길! 숏게임은 정직하기 때문이다.
Posted by 한글사랑(다향)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저의 일상을 통해 사람사는 이야기와 함께, 항암 관련 투병기록 및 관련 정보 공유를 통해 치유에 도움이 되고자 합니다.
한글사랑(다향)

공지사항

Yesterday262
Today184
Total1,526,767

달력

 « |  » 2022.1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