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좋아하는 가수 송창식과 늘 함께 나오는 기타리스트 ... 본인도 최고의 테크니션 기타리스트이면서도 늘 함춘호를 앞세운다 

그의 가시나무를 아쿠아스틱으로 연주하는 음을 들어보라. 반하지 않을 수 없다.

자세히 보니 나와 갑장이며 생일이 5일 빠르다.


하단의 그의 인터뷰와 고백을 자세히 들어보기를 희망한다. 왜 유명한 가수들이 늘 그와 함께 공연하기를 원하는지...



함춘호 
1961년 8월5일생으로 예원중학교에서 성악을 전공하던 중학교 1학년 때 처음 기타를 시작하였고, (송창식의 기타연주와 노래에 반하여 기타를 시작함) 고3이던 1980년에 가수 전인권을 만나 그룹 '전인권과 함춘호'라는 그룹으로 잠시 듀엣을 하면서 대중음악인의 길로 나섰다. (이 때 처음으로 송창식과는 또 다른 가수가 있다는 걸 깨달음과 동시에 자신이 직접 노래를 부르는 것에 한계를 느껴 좌절을 겪으면서 세션 기타리스트로 최고가 되기로 방향을 전환한다.) 1984년 하덕규가 이끌던 포크록 그룹 시인과 촌장에 합류하였고, 2집 음반 《푸른 돛》의 참여하면서 기타리스트로 활동을 시작하였다. 1986년에 발매된시인과 촌장 2집 《푸른 돛》은 2007년 한국대중음악 100대 명반의 14위에 이름을 올렸다. 이후 조용필, 양희은, 송창식, 김현식, 신승훈, 임재범, 윤종신, 박정현, 보아 등 유명 가수들의 앨범과 라이브 세션으로 참여하면서 최정상급 기타리스트로 이름을 알렸다. 여러 장르를 넘나들며 30여년 동안 꾸준히 활동하면서 많은 음악인들과 제작자에게서 인정받는 대중 음악계의 거장으로 손꼽히고 있다. 함춘호의 연주는 리프(Riff:반복선율)를 두 번 반복하지 않는다는 점과 다른 연주자들에게서 볼 수 없는 독특하고 따뜻한 느낌을 구현한다는 점에서 가장 큰 장점으로 여긴다.
2014년 현재, 서울신학대학교 실용음악과 교수 재직중이며, 대중음악인 단체인 한국 소리모음회(한국연주자협회) 회장과 기독음악인연합회 회장을 맡고 있다.

대한민국 기타리스트 함춘호 바로보기
https://youtu.be/0btPrSxiP1w

소망콘서트 . 함춘호 세브란스병원 재능기부 바로 보기
https://youtu.be/tqZCopJCflE



Posted by 다향(한글사랑)의 티스토리 한글사랑(다향)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전버튼 1 2 3 4 5 6 7 8 ··· 55 이전버튼

블로그 이미지
저의 일상을 통해 사람사는 이야기와 함께, 항암 관련 투병기록 및 관련 정보 공유를 통해 치유에 도움이 되고자 합니다.
한글사랑(다향)

공지사항

Yesterday938
Today171
Total1,178,499

달력

 « |  » 2020.4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