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처 났을때 생각나는국민연고 후시딘과 마데카솔
올바른 사용법을 알려드립니다.



 
일반적으로 이 두 연고를 구분하지 않고 사용하시는 경우가 많습니다.

하지만 이 두 연고는 분명한 차이점이 있습니다.

◆후시딘은 푸시딘산(항생제)이란 성분이 들어있는 연고로
세균감염을 예방해주고 상처가 덧나는 걸 막아주는 역할입니다.

◆마데카솔은 항생제가 들어가지 않은 식물 성분의 연고로
상처 초기에 보다 아물어 갈때 발라주면 효과적입니다.

마데카솔 케어는 ‘네오마이신 황산염’이라는 항생제 성분이 추가되어 상처 초기에 발라 주어도 효과를 볼수 있습니다


■결론부터 말하자면 ■

▼1, 후시딘'은 상처가 난 초기
▶2, 마데카솔'은 상처가 아물 때쯤 발라야 한다.

후시딘상처를 빨리 아물게 하거나 흉터를 예방 한다기 보다 상처를 통한 '세균 감염'을 막아준다.
마데카솔의 경우 상처가 아문 후 피부세포의 재생 과정을 도와 '흉터'를 방지해준다.

 즉, 세균 감염 및 2차 감염을 예방하는 것이 후시딘이라면 마데카솔은 흉터 예방에 목적을 두고 있는 것이다.  따라서 상처 소독 후 흉터 관리까지 제대로 하려면 후시딘을 먼저 사용한 후 마데카솔로 마무리해야 한다. 

한편 연고는 많은 양을 바른다고 해서 상처가 빨리 낫는것이 아니기 때문에 상처 부위에 얇게 펴 바르는 것이 좋다.

 

Posted by 한글사랑(다향)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저의 일상을 통해 사람사는 이야기와 함께, 항암 관련 투병기록 및 관련 정보 공유를 통해 치유에 도움이 되고자 합니다.
한글사랑(다향)

공지사항

Yesterday262
Today184
Total1,526,767

달력

 « |  » 2022.1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